※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부산에서 5석이나 거머쥔 더불어민주당 시정에 입김 행사

{앵커:부산에서 야당의석이 5석이나 되니까 이제 부산시도 야당을 대하는 자세가 달라지겠어요?}

{수퍼:부산시-더민주 당정협의회 공식화 가능성}
네. 부산에서 5석이나 거머쥔
더불어민주당이 시정에 입김을
행사할수 있습니다.

당장 당정협의회를 가지려고 할것이구요, 지금까지는 당정협의회가 아니라
정책간담회라는 이름으로 격을 낮춰 왔었거든요.

하지만 이제는 정식 당정협의회를
열수밖에 없을것 같고요,

혁명에 가까운 이번 총선결과에
부산시의 정책결정과 집행도
더 많은 견제를 받게 됐습니다.

자치구군쪽으로 보면요,
야당 국회의원과 여당 구청장 사이의
갈등이 많이 불거질 소지가
많습니다.

예를 들어 지금까지 기장군은
하태경 새누리 국회의원과
무소속 오규석 군수와의 불협화음은
삼척동자도 아는 얘기거든요.

앞으로 북구와 사하구, 부산진구, 연제구 등의 자치구들도 야당 국회의원의 견제가 불가피 할것으로
예상됩니다.

{앵커:네. 총선결과에 따라 변하는 것이 많네요. 그래도 견제와 균형이 결국 시민들에게는 좋은 일이 아닐까 합니다. 전기자. 수고했습니다.}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