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부산일보-일본 구마모토현에서 발생한 지진 여파로 국내 자동차 업계 희비 엇갈리고 있어

먼저 부산일보입니다.

일본 구마모토현에서 발생한
지진의 여파로 국내 자동차 업계의
희비가 엇갈리고 있다는 소식입니다.

자동차 변속기 회사 아이신의 공장 가동이 멈춰서면서 부품을 받는 일부 자동차 업체들이 비상에 걸렸는데요.

국내에서는 쌍용차 티볼리와
코란도 C에 일본 아이신 변속기가
장착돼 있습니다.

하지만 현대차와 르노삼성은 지진 피해에 비켜나 있어 일부 반사이익을 누릴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습니다.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