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역작업 중단, 강풍에 부산항도 멈춰

3일 해안가에 초속 18m를 넘는 강풍이 불면서 부산항도 일시 멈춰섰습니다.

부산 신항은 이날 오전 6시30분부터 모든 부두의 하역작업과 선박 입출항이 중단됐습니다.

2부두와 3부두는 컨테이너를 싣는 차량의 부두 출입도 중단된 상태라고 부산항만공사는 밝혔습니다.

북항 부두들은 오전 9시 현재 하역작업은 이뤄지고 있으나 자력으로 접안하지 못하고 도선을 받아야 하는 선박의 출입항은 중단됐습니다.

감천항도 선박 입출항과 도선이 이뤄지지 않고 있습니다.

부산과 일본을 오가는 쾌속 여객선도 운항을 멈췄습니다.[뉴미디어팀]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