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서 면접 희망한 공채 지원자 위해 출장 면접, 롯데

롯데그룹이 부산에서 면접 보기를 희망한 신입사원 공채 지원자를 위해 이례적으로 부산에서 19개 계열사 공개면접을 진행해 화제입니다.


9일과 10일 이틀간 벡스코와 롯데쇼핑 영남교육센터(해운대 장산)에서 진행될 이번 면접은 롯데백화점, 롯데마트, 롯데제과, 롯데칠성, 롯데건설 등 롯데그룹 19개사의 신입사원 공채 면접입니다.

롯데그룹 측은 “이번 부산 면접은 지난 3월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고용 존 주최로 열린 롯데 인사담당자와 부산지역 대학 취업센터장 간 간담회 때 나온 “부산지역 지원자 배려”를 실천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올해 롯데그룹 신입사원 공채에 지원한 이들 중 부산서 면접을 희망한 지원자는 137명입니다.

부산지역 대학 졸업자 또는 졸업 예정자가 대부분인 이들은 롯데그룹 측 배려로 면접을 위해 서울로 올라가는 불편함을 덜게 됐습니다.


면접은 서울에서 보는 것과 동일하게 인적성 테스트부터 토론, P.T, 역량, 임원 면접 순으로 진행되며, 이를 위해 면접관 30여 명이 동원됩니다.[뉴미디어팀]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