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김해 신발공장에서 불, 진화 어려움

오늘(17) 저녁 6시쯤
경남 김해시 강동의
한 신발공장에서 불이 났습니다.

아직까지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습니다.

화재 현장에는 소방차 10여대가 출동해 진화작업에 나서고 있지만 인화성 물질이 불에 타면서 진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정기형 기자
  • 정기형 기자
  • ki@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