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도의회 학교급식특위, 반성과 개선 촉구

경찰의 2천백억원대 학교급식 비리 수사 결과와 관련해 경남도의회 학교급식 특위가 교육청에 반성과 개선을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도의회 급식특위는 보도자료를 통해
특위가 수사 의뢰한 식자재 업체들의 급식비리 상당수가 범죄로 확인됐다며 조직적인 범죄행위라고 밝혔습니다.

특히 식자재 공급업체를 확인해야하는 교육청이 직무를 유기한 것이라며 수사결과에 반성하고 특단의 개선조치를 취하라고 주장했습니다.

진재운 기자
  • 진재운 기자
  • spring@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