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6중 철문 갖춘 불법 오락실 적발

부산 중부경찰서는
6중 철문을 갖추고
불법 오락실 영업을 한 혐의로
종업원 28살 김모 씨를 불구속
입건하고 업주 61살 정모 씨에게
출석 요구서를 보냈습니다.

이들은 지난 2월부터
부산 중구 남포동의 한 건물에
게임기 90여대를 설치해놓고
불법 사행성 오락 영업을 해 온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태훈 기자
  • 이태훈 기자
  • lth4101@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