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홍지사 "신공항 집단행동 자중해야"

신공항 입지 선정을 앞두고 지역간
대결구도가 펼쳐지자 홍준표경남도지사가 자중하자고 밝혔습니다.

홍지사는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신공항 입지 발표가 임박한 상황에서 양 지역 국회의원들이 나서고 있는 것은 면피용이라고 규정했습니다.

특히 부산지역 야당 의원의 신공항 유치전은 내년 대선 때 여당의 영남권 분열을 노린 이간책이라고 비난했습니다.

진재운 기자
  • 진재운 기자
  • spring@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