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그룹
※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정수민-박석민 활약, NC 5연승 질주

{앵커:
롯데와의 주말 3연전을 싹쓸이했던
NC가 천적 넥센을 꺾고
5연승 행진을 이어갔습니다.

선발 정수민이 넥센 타선을
무실점으로 꽁꽁 묶고,
박석민은 연타석 홈런으로
팀 승리를 이끌었습니다.

정수영 아나운서가 전합니다. }

{리포트}

NC 선발 정수민의 투구는
과감하고 공격적이었습니다.

고등학교 선배 손민한을 연상시키듯
마운드 운영도 안정적이었습니다.

1회 박정음을 삼진 처리한 뒤,
4회와 5회 넥센의 3,4,5번을
모두 꼼짝 못하게 했습니다.

빠른 볼과 예리한 포크볼로
상대 타자들을 압도했습니다.

7이닝 동안 탈삼진 7개,
안타는 단 2개만을 허용했습니다.

타선에서는 박석민이
정수민의 시즌 3승을 도왔습니다.

5회 희생플라이로 선취점을 뽑은 뒤,
6회와 8회 연타석 투런포로
팀 승리를 이끌었습니다.

맞는 순간 홈런을 직감하는
시즌 8호, 9호 홈런이었습니다.

반면 넥센은 8회초 대니돈의 솔로포로
추격을 시작했지만,
NC 불펜에 가로막혀
추가 득점에 실패했습니다.

원종현은 동점 위기에서
김하성을 삼진으로 잡고
투혼을 이어갔습니다.

NC는 넥센을 5대1로 꺾고
5연승에 성공하며
3위 넥센과의 승차를
4게임 반차로 벌였습니다.

{김경문/ NC 다이노스 감독}
“올 해 참 중요한 순간마다 정수민 선수가 해커의 빈 자리를 잘 메워줘서 고맙게 생각하고, 특히 포수 김태군 선수가 리드를 잘 해줬습니다.”

{정수민/ NC 다이노스 }
“저희 팬들이 정수민 선수가 올라오면 잘 던지겠구나 하는 생각이 들게 끔 잘 하겠습니다.”

KNN 정수영입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