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핫이슈클릭-아트앤컬처

{앵커:안녕하세요 핫이슈클릭 이명지입니다.

수요일 아트앤컬처 시간입니다.

오늘 먼저 소개해드릴 전시는 도자회화라는 예술의 새로운 장르를 구축한 이승희 작가의 개인전.

영상 같이 보시죠?}

{수퍼:”From Clayzen to Tao” 이승희/ 7/2까지, 갤러리이배}

부산에서 세번째로 열리는 이승희 작가의 전시.

흙을 통한 명상으로부터 내면적 울림을 타오로 승화시킨, 수준 높은 작품세계를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동양적인 감성에서 벗어나 세계인들로부터 감성을 이끌어낸 이번 전시에서는 신작 20여점을 선보입니다.

입체적인 도자기를 평면 방식으로 도자판에 조각한 작품들.

도자의 색채나 선들을 미적 아름다움으로 표현했습니다.

특히 유약 없이 구워진 흙 그 자체를 느낄 수 있는데요.

짧은 기간 동안 국내외가 인정한 세계적 작가로 도약한 이승희 작가.

“다름”을 실천하는 작가적 면모를 살펴볼 수 있는 의미있는 시간이 될 것같습니다.

{수퍼:신홍직 이민한, 色과 玄/ 7/31까지, 동방}

동방이 개관을 기념해 특별 전시회를 준비했습니다.

신홍직 이민한 작가의 2인전을 보실 수 있습니다.

원색을 즐겨쓰는 신홍직 작가의 그림은, 붓보다는 나이프와 손으로 자연스러운 질감을 연출합니다.

대담함과 섬세함을 함께 지닌 작품

혼신의 힘으로 물감과 사투를 벌이는 화가의 모습이 고스란히 투영돼 있습니다.

이민한 작가의 그림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형식에 갇히지 않으면서도 최대한 절제된 그의 그림.

무한한 고요 속에 깃든 자유를 느끼게 해줍니다.

그림을 그렸다기보다는 무심히 어느 한 곳을 가리키고 있는 듯한 이민한 작가의 한국화.

이번 전시에서는 동서양의 조화를 느껴보실 수 있습니다.

{수퍼:”물질문명/정신문명展” 차홍규 초대전 / 6/22까지, 루쏘갤러리}

하이브리드 사고를 바탕으로 현대인의 정신문명 발전을 추구하는 메시지로 작품활동을 하는 차홍규 작가.

31번째 개인전인 “물질문명/정신문명 展”을 루쏘갤러리에서 개최합니다.

차 작가는 작품 재료나 기법에서 하이브리드를 추구하는데요.

재료에서는 금속과 유리, 흙 석재, 한지, 플라스틱 등 가용할 모든 재료를 사용합니다.

또, 기법에서는 조각, 도자, 회화, 서예, 공예 등 다양한 방법을 추구하고 있습니다.

조형예술의 새로운 멋을 만끽하는 시간이 될 것 같습니다.

{수퍼:부산 경남 미협 작가 5인 기획초대전/ 7/7까지, 창원서부경찰서 2층}

부산 경남 미협 작가 5인 기획초대전이 창원서부경찰서에서 열립니다.

이번 전시는 자칫 딱딱하고 삭막해지기 쉬운 경찰관들의 정서함양을 위해 기획됐습니다.

부산 경남과 중국 일본 등 국내외에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작가

안령희, 이임춘, 김인숙, 장선자, 박은영 화백을 초대해 다양한 작품 30점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수퍼:인터뷰}

아름다운 추억을 만드는 문화 공유의 장.

미술관이 아닌 경찰관서에서 색다른 추억 쌓아보시는 건 어떨까요?

{수퍼:2016 유럽영화 프리미어 상영회/~6/19까지, 영화의 전당}

유럽을 가장 특별하게 즐기는 축제

2016 유럽영화 프리미어 상영회가 영화의전당에서 열립니다.

영국부터 프랑스, 이탈리아, 독일, 벨기에, 덴마크 등 유럽 8개국의 미개봉 최신 작품 10편을 선보입니다.

유럽의 아름다운 풍광과 매혹적인 배우들의 열연.

신선하고 완성도 높은 작품들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마치 유럽을 여행하는 듯한 착각을 불러 일으킬 이번 상영회 추천합니다.
———————————-
{수퍼:센텀맥주축제 2016 / ~6/19, KNN 센텀 광장}

무더운 더위를 날려버릴 맥주 축제
6/19일까지 총 열흘 간 KNN 센텀 광장에서 열립니다.

무제한 맥주와 안주를 즐길 수 있는 축제의 장! 시원한 맥주와 다양한 이벤트 즐겨보시길 바랍니다.

{수퍼: 태화강국제설치미술제 / ~6/19, 울산 태화강 대공원}

올해로 10회째를 맞은 <2016 태화강 국제설치미술제> 현대미술과 도시의 특성을 융합한 축제인데요.

태화강과 현대미술이 어우러진 이번 미술제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마련돼 있습니다.

{앵커: 옷차림이 점점 간편해지는 계절 여름에 한 발 다가왔습니다.

이번 더위, 시원한 공연과 전시 보시면서 날려보시는 건 어떨까요?

지금까지 핫이슈클릭이었습니다.}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