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상반란 사건 발생 한국인 2명 피살

원양어선에서 베트남 선원이 한국인 선장 등 2명을 살해했습니다.

인도양을 운항하던 우리나라 국적 원양어선에서 베트남 선원이 한국인 선장과 기관장을 살해하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오늘 새벽 2시쯤 인도양 세이셸 군도 인근 해상을 운항하던 부산 광동해운 소속 138톤급 광현 803호 원양어선에서 베트남 선원 32살 A씨와 B 씨가 선장 43살 양모씨와 기관장 42살 강모씨를 흉기로 찔러 살해했습니다.

선상 살인사건이 나자 인도네시아 항해사가 해경 당국에 신고했으며 베트남 선원 2명은 현재 다른 선원들에 의해 제압돼 배 안에 격리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어선에는 선장과 기관장 등 한국인 선원 3명과 베트남 선원 7명, 인도네시아 선원 8명 등 모두 18명이 탑승해 있었습니다.

부산 해양경비안전서는 수사본부를 구성하고 현지에 수사팀을 급파할 예정입니다.[뉴미디어팀]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