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학교전담경찰 부적절 처신 의혹 조사

최근 갑자기 사표를 낸
부산의 학교전담경찰관 2명이,
담당 학교 여학생들과 부적절한
관계를 맺었다는 의혹이 제기되면서 부산지방경찰청이 사실관계 조사에
나섰습니다.

부산지방경찰청은
부산의 일선 경찰서 2곳에 소속된
33살 A 경장과 31살 B 경장을 상대로 여학생들과 개인적으로 만난 사실이 있는지 등을 조사하는 한편
상대 여학생이나 학교 측과도
접촉하는 것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부산경찰청은 또 의혹이 사실이라면
두 경찰관이 개인사유를 이유로
사표를 제출하고 수리된 것에 대해
해당 경찰서에서 사건을 은폐할
고의가 있었는지 등도 조사한다는
계획입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