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실업 빙상팀 창단 콜핑 빙상실업팀 창단식

조회수494의견0

동계 스포츠 불모지인 부산에 빙상 실업팀이 생깁니다.부산시는 15일 오전 10시 시청 회의실에서 서병수 부산시장과 박만영 콜핑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콜핑 빙상실업팀 창단식”을 진행합니다.콜핑 빙상팀은 부산 최초의 동계 스포츠 종목 실업팀입니다.콜핑은 아웃도어 및 스포츠 의류 전문 브랜드로, 부산지역 동계 스포츠 기반 조성과 2018 평창동계올림픽 대비를 위해 실업 빙상팀을 창단했습니다.

콜핑 박만영 회장은 빙상실업팀 운영비로 매년 1억5천만 원을 지원하고, 부산시와 공동으로 빙상팀을 운영할 계획입니다.콜핑 빙상팀은 이승훈 초대 감독과 국가대표 출신 박진환 선수, 김정민 선수, 장재혁 선수로 이뤄졌습니다.부산은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공모사업에 “남구 백운포 체육공원”이 선정돼 국제 규격의 아이스링크를 갖춘 실내 빙상장이 2018년 문을 열 예정입니다. [뉴미디어팀]

프로그램:

주요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