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날씨

<오희주의 날씨> 내일도 낮 동안 완연한 봄..내륙 아침 기온 '뚝', 건조특보 확대

오희주 입력 : 2023.03.18
조회수 : 836
포근한 봄볕에 공기도 깨끗해서 나들이 즐기기 좋은 주말이었죠. 휴일인 내일은 봄기운이 더 짙어집니다. 한낮에 부산이 17도, 창원 18도까지 오르겠는데요. 다만 아침 기온은 오늘보다 떨어져서 특히 일부 내륙은 영하권 추위를 보이겠습니다. 크게 벌어지는 일교차 염두에 두시고 옷차림 해주셔야겠습니다.

대기는 나날이 메말라가고 있습니다. 경남 내륙에는 수일째 건조주의보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오늘 창원으로도 확대됐고요. 산불 위기 경보는 '경계'단계인 만큼, 산행 계획 있으시다면 불씨 관리 철저히 해주시기 바랍니다.

내일 전국이 쾌청하겠지만, 중부지방을 중심으로는 미세먼지 농도 '나쁨'수준을 보이겠습니다.

내일 내륙 지역의 아침 기온은 0도 안팎으로 오늘보다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겠고요. 낮 기온은 오늘과 비슷하거나 약간 높겠습니다.

창원은 4도, 밀양은 1도에서 시작하겠습니다. 낮 기온은 창원과 통영 18도, 밀양과 창녕은 20도 예상됩니다.

부산은 7도, 양산은 4도를 기록하겠고요. 한낮 기온 부산 17도, 김해와 양산 20도선까지 오르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낮게 일겠습니다.

다음 주는 하늘빛이 흐리겠고요. 주 중반까지 아침 기온은 오름세를 보이겠습니다.
KNN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부산 051-850-9000
경남 055-283-0505
▷ 이메일 jebo@knn.co.kr
▷ knn 홈페이지/앱 접속, 시청자 제보 누르기
▷ 카카오톡 친구찾기 @knn
저작권자 © 부산경남대표방송 KN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이트맵